d_navi45
DB_navi3

본문

역사
캔(CAN)은 2008년 예술가들의 창작활동을 지원해야 하는 필요성을 느낀 세 명의 설립자들에 의하여 시작되었으며 현대미술을 중심으로 예술가의 발굴과 전시, 창작공간지원 해외기관 및 예술가와의 교류, 네트워크 구축 등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캔에서는 2008년 6월 중국 베이징 798지구에 <스페이스 캔-베이징>을 설립하여 한국 현대미술작가들의 전시를 지원하였으며, 동년 12월에는 서울시 성북구에 전시공간 <스페이스 캔>을 설립, 작가들의 전시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2010년에는 성북동 소재의 오래된 가옥 두 채를 전시공간으로 개조, <오래된 집>이라 명명하여 장소특정적 전시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캔은 창작의 ‘결과’를 선보이는 전시활동 외 전시를 만들기까지의 ‘과정’에 주목하고 있기도 합니다. <스페이스 캔-베이징>에서는 PSB(Project Space in Beijing)이라는 창작지원활동을 펼치며 아시아 미술의 중심인 중국의 화단에 국내 작가들이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였고 2011년에는 또다른 PSB(Project Space in Berlin)을 설립하여 세계미술의 새로운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는 독일 베를린으로의 진출을 도왔습니다. 2014년에는 PSB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하고, 적극적인 현지 네트워크 활동을 구축하고자 베를린의 비영리 예술기관인 ZK/U(Zentrum für Kunst und Urbanistik)과 양해각서를 체결하여 작가들이 ZK/U에 입주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2015년에는 국내 레지던시 프로그램으로 <명륜동 작업실>을 개관하여 작가들이 공간에 대한 걱정 없이 창작 활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캔의 활동은 비단 예술가의 창작지원과 전시활동에만 머물러 있지 않습니다. 2009년부터 예술가들이 문화나눔 희망지역의 아동들을 직접 찾아가 함께 예술창작활동을 체험하는 아트버스 프로젝트를 시작, 8년여간 전국 107곳, 329,422km, 4,203명의 아동들과 함께하는 성과를 이루어내고 있으며, 디지털시대에 발맞추어 코딩과 예술을 결합한 디지털 아트 프로그램인 미디어 아뜰리에 등 다양한 방식의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연구, 도입하고 있습니다.

 

캔은 이렇듯 시각예술을 중심으로 전시활동지원, 창작지원, 교육을 통한 사회공헌 사업 등을 통하여 더 많은 사람들과 함께하며 예술가와 대중이 서로에게 필요한 부분을 채울 수 있는 상생과 공존의 방식을 찾는 지역기반의 아트센터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연혁

2008



06

 

12

단체 설립

중국 베이징 레지던시 'PSB(Project Space in Beijing)‘ 오픈

전시공간 'Space CAN' 오픈 

2009





01

06

 

09

12

사단법인 등록

예비 사회적기업 선정

아트버스 프로젝트 '오!재미(오!재미있는 미술)' 시작

서울문화재단과 협력사업 시작

지정 기부금단체 등록

2010

 

09

 

전시공간'오래된 집'오픈

어린이 창작 스튜디오 ‘Aki Factory‘ 오픈

2011

 

 

07

 

11

사회적기업 선정

성북구청과 업무제휴

해외 레지던시 'PSB(Project Space in Berlin)‘ 오픈

2012

 

02

08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협력사업 시작

한국메세나협의회와 기업 매칭사업 시작

2013


04

12

네이버 문화재단과 협력사업 시작

㈜일산레저와 메세나 결연

2014




06

07

 

11

빈곤국 어린이 교육관련 국제 비영리단체 Seeds of Empowerment와 MOU 체결 

독일 베를린 레지던시 ZK/U(Zentrum für Kunst und Urbanistik)와 MOU체결, ZK/U 레지던시 프로그램 시작

한국 메세나대회 ‘Arts & Business’상 엠엘씨월드카고와 공동수상 

2015

12

국내 레지던시 ‘명륜동 작업실’ 오픈

2016

 

07

11

융복합교육 프로그램 '캔미디어아틀리에' 오픈

네이버문화재단 연계 전시 오픈



History

CAN was started in 2008 by three founders who felt the dire need to support the creative activities of Korean artists. Since then CAN has been working to discover talented artists, support their exhibitions, exchange with overseas cultural and art institutions and the establishment of domestic and international networks around the contemporary art scene
In June 2008, CAN established at Beijing 798 district in China and introduced contemporary Korean artists to the Chinese art scene. In December of the same year, CAN established another exhibition space, at Seongbuk-dong in Seoul and started to support the exhibition activities of Korean artists domestically. In 2010, CAN remodeled two old houses at Seongbuk-dong into an exhibition space named and provided it as a venue for artistic creation for local, site-specific projects.
CAN pays special attention to the ‘process’ of making art besides exhibiting the ‘result’ of art. In , CAN functioned as the bridge for domestic artists to advance to the artists’ society of China, the center of Asian art. In 2011, CAN established another PSB (Project Space in Berlin) in Berlin that emerged as a new center of world art. In 2014, in order to expand the PSB program further and build a stronger local network, CAN concluded an MOU with the Berlin-based artist residency institution ZK/U (Zentrum für Kunst und Urbanistik). Moreover, in 2015, CAN opened the in central Seoul to let talented artists concentrate on art-making without the concern of paying rent.
The activity of CAN is not confined to the support of artists. In 2009, CAN started the Art Bus Project where in artists pay a visit to children in culturally underprivileged areas and share art-making activities with them. In eight years, the project has visited 107 places, driving 329,422km and making art with 4,203 children. To keep up with the digital era, CAN continuously studies and introduces various educational programs such as the recent CAN Media Atelier Program for art and coding convergence content.
CAN is establishing itself as a local art center that seeks ways for collaboration and coexistence of artists and the public by fulfilling their mutual needs through exhibitions, art classes and art-sponsorship programs.

2008



06

 

12

Established an organization

Opened a residency called ‘PSB (Project Space in Beijing)’ in Beijing, China

Opened an exhibition space called 'Space CAN‘

2009





01

06

 

09

12

Registered as a corporation

Selected as a preliminary social company

Started an Art Bus Project, ‘Oh! Fun (Oh! Fun Art)’

Started a cooperative project with Seoul Foundation for Art and Culture

Registered as an appointed donation organization

2010


09

 

Opened an exhibition space called ‘Old House’

Opened a children’s creative studio called ‘Aki Factory’

2011



07

 

11

Selected as a social company

Concluded MOU with ‘Seongbuk-gu District Office’

Opened an overseas residency called 'PSB (Project Space in Berlin)‘

2012


02

08

Started a cooperative project with the Korea Arts & Culture Education Service

Started a company matching project with the Korea Mecenat Association

2013


04

12

Started a cooperative project with NAVER Cultural Foundation

Mecenat alliance with Ilsan Leisure Co., Ltd.

2014






06

 

07

 

11

 

Concluded MOU with the international non profit organization, Seeds of Empowerment, 

regarding the education of children in poverty stricken nations

Concluded MOU with Berlin Residency in Germany, ZK/U (Zentrum für Kunst und Urbanistik), and started the ZK/U residency program

Received a joint award with MLC World Cargo at Korea Mecenat Conference, 

‘Arts & Business’

2015

12

Opened the domestic residency, ‘Myeongnyundong Studio’  


 










(사)캔파운데이션 이사장 장문경   사업자등록번호 209-82-09832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6-서울성북-0677호
주소. 서울시 성북구 선잠로 2길 14-4   TEL .02-766-7660
하단정보
copyright 2016 by CAN foundation All right reserved